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BC "미국, 北미사일 녹일 마이크로파 무기 논의"

"고출력 마이크로파로 미사일 무력화"

북한 '화성-15형' ICBM급 신형 미사일(PG)
북한 '화성-15형' ICBM급 신형 미사일(PG)[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미국이 미사일의 전자부품을 녹이는 방식으로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저지할 수 있는 마이크로파 무기 개발을 논의하고 있다고 미 NBC방송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NBC는 미 당국자 2명을 인용해 지난 8월 백악관에서 열린 북한 문제 관련 회의에서 마이크로파 무기가 거론됐다고 전했다.

'CHAMP'로도 알려진 마이크로파 무기는 공중발사 미사일에 장착돼 B-52 폭격기에서 발사된다. 사정거리는 700마일(약 1천127㎞)이며, 저고도로 적의 영공에 진입해 전자 시스템을 무력화하는 마이크로파 에너지를 발산한다.

전문가들은 마이크로파 무기가 지상 미사일 제어 장치와 미사일 전기 회로를 공격하는 방식으로 북한 미사일 발사를 저지할 수 있다고 본다고 NBC는 전했다.

미 공군연구소(AFRL)에서 이 무기 개발을 이끄는 메리 루 로빈슨 연구원은 NBC 인터뷰에서 "고출력 마이크로파(HPM) 신호는 전자 회로를 방해하고 무력화하는 데 매우 효과적"이라고 설명했다.

공군연구소는 2009년 4월 CHAMP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연구소는 HPM을 보잉사가 만든 공중발사 크루즈 미사일에 장착했으며, 2012년 12월 마이크로파 무기 가동 시험 준비를 마쳤다.

NBC가 입수한 연구소 내부 문서에 따르면 마이크로파 무기의 목표물에 북한과 이란에서 발견된 "대표적인 대량살상무기(WMD) 생산 장비"도 포함됐다.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에서 공중전을 이끈 공군 퇴역 중장 데이비드 뎁툴라는 "미사일 지휘·통제 센터는 HPM에 취약한 전자기기로 가득하다"며 "미국은 북한 미사일 발사대에 있는 탄도 미사일을 무력화하는 데 HPM을 쓸 수 있을 것"이라고 NBC에 밝혔다.

마이크로파는 모든 날씨에서 작동해 한반도 기후에 적합하고, 빛의 속도로 발산되는 등 북한을 겨냥해 사용할 때 이점이 많다고 그는 설명했다.

ric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5 12: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