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피자' 유명세에 피자마루 매출 20∼40% 급증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선택한 피자로 유명세를 탄 중소 피자업체 매출이 하루아침에 급증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지난 6일 예산안 마련 등으로 격무에 시달린 기획재정부 직원들에게 피자마루 피자 350판을 보냈다.

이영존 피자마루 대표는 7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오늘 매장마다 다르긴 하지만 평균적으로 20∼40%가량 매출이 늘었다"고 말했다.

피자마루는 국내에 630여개 매장을 두고 있다.

이 대표는 "피자마루는 소규모 동네 피자가게라 일반 소비자들이 잘 모르는데 이번 일을 계기로 아주 큰 홍보가 됐다"며 "매장마다 장사가 잘된다고 하니 너무 감사한 일"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청와대는 전날 피자마루 선정 배경에 대해 "상생협력을 통한 브랜드 운영과 현지화 전략으로 해외 진출을 준비 중이고, '사랑의 1만 판 피자 나눔', 가맹점과의 상생과 동행 약속을 실천 중인 업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이 기재부에 보낸 격려 피자
문 대통령이 기재부에 보낸 격려 피자(세종=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6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기획재정부에서 직원들이 문재인 대통령이 2018예산안과 세제개편안 등으로 격무에 시달린 직원들에게 고마움의 표시로 보낸 피자를 먹고 있다. 2017.12.6 yatoya@yna.co.kr

문 대통령은 각종 행사에서 인지도가 그다지 높지 않은 중소 업체의 제품을 선택하고 있다. 업체들은 이를 통해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지난 7월에는 많은 이들에게 생소했던 세븐브로이 맥주가 문 대통령과 기업인들의 청와대 '호프미팅'에서 건배주로 선택됐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편의점 등에서 불티나게 팔렸다.

또 장애인 수제화 브랜드 아지오는 경영난으로 2013년 폐업했다가 문 대통령이 신는 구두라는 사실이 알려진 후 후원이 밀려들어 내년 봄 신제품을 낼 예정이다.

문 대통령-기업인 '건배합시다'
문 대통령-기업인 '건배합시다'(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후 청와대 상춘재에서 주요 기업인들을 초청해 개최한 '주요 기업인과의 호프미팅'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소상공인 수제맥주로 건배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문 대통령,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정의선 현대자동차 부회장, 금춘수 한화 부회장, 박정원 두산 회장, 임종석 비서실장,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반장식 일자리수석. 2017.7.27 scoop@yna.co.kr

gatsb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7 19:2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