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특징주] 금호타이어 법정관리 우려에 이틀째 하한가(종합)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금호타이어[073240]가 단기 법정관리인 P플랜(Pre-packaged Plan)에 들어갈 수도 있다는 우려에 8일 이틀 연속 하한가를 기록했다.

금호타이어는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가격제한폭(29.92%)까지 하락한 3천385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에 따라 52주 신저가도 새로 썼다.

앞서 금호타이어는 전날에도 가격제한폭(29.90%)까지 떨어져 하한가 마감했다.

채권단이 금호타이어에 대해 P플랜을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데 따른 것이다. P플랜은 사전에 신규 자금 지원안을 마련한 뒤 법정관리에 들어가 채무조정과 함께 자금지원을 받을 수 있는 기업회생 시스템이다.

이에 대해 금호타이어는 "경영정상화 방안 마련을 위해 실사를 진행 중이지만 언론에 보도된 사항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전날 공시했다.

ev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8 15:4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