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두산 베어스, '꿈나무 마을' 찾아 원생들과 뜻깊은 시간

'꿈나무 마을'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는 함덕주
'꿈나무 마을'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는 함덕주[두산 베어스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일부 선수가 7일 서울 은평구 응암동에 있는 '꿈나무 마을'을 찾아 원생들과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8일 두산에 따르면 함덕주, 김명신, 조수행, 김인태, 장승현, 이영하는 전날 '꿈나무 마을'을 찾아 방한용 모자, 휴대전화 충전기, 미러리스 카메라 등을 선물하고 사인회와 포토타임으로 원생들과 추억을 쌓았다.

함덕주는 "매년 반갑게 맞이해주는 아이들에게 고맙다. 나 역시 기뻤다"며 "아이들 덕에 더 큰 힘을 얻어간다"고 말했다.

조수행 선수는 "아이들 덕분에 우리가 더 즐겁고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추운 겨울 따뜻하게 보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1975년 개원한 '꿈나무 마을은 부모로부터 적절한 보호를 받지 못하는 아동에게 신체적, 심리적, 사회적 성장 발달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건전한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두산은 2009년부터 해마다 정기적인 방문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김태룡 두산 단장과 수녀님
김태룡 두산 단장과 수녀님[두산 베어스 제공=연합뉴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8 10:5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