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말 내내 서울 도심 대규모 집회…교통혼잡 예상

토요일 태극기 집회·일요일 의사총궐기대회 예정

지난 11월14일 대학로 태극기집회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서울지방경찰청은 주말인 9∼10일 서울 도심에서 각종 집회가 열려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토요일인 9일 오후에는 도심 곳곳에서 태극기집회가 열린다.

대한애국당 계열 시민단체인 '박근혜 전 대통령 무죄 석방 서명운동본부'가 오후 2시 30분부터 대학로 마로니에공원 앞에서 집회한 후 삼청동까지 행진할 예정이다. 주최 측에서 예상한 인원은 1만 명이다.

'태극기 운동본부', '박근혜 전 대통령 구명총연맹', '태극기행동본부' 등은 대한문·동화면세점·보신각 등에서 100∼500명 규모 태극기집회를 연다.

비슷한 시간 진보단체 집회도 예정돼 있다. '차별금지법 제정연대'가 성 소수자·장애인 등에 대한 차별 금지 법안 제정을 요구하며 오후 2시께 파이낸스센터 앞에서 300명 규모로 집회한다.

반전(反戰)단체 '통일의병'은 오후 4시부터 청계천 한빛광장에서 한반도 평화를 요구하는 집회를 개최한다. 예상인원은 400명이다.

일요일인 10일에는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수호 비상대책위원회가 대한문 앞에서 오후 1시부터 '전국 의사 총궐기대회'를 개최한다.

이 집회에는 전국에서 모인 의사 1만여 명이 참석해 새 정부가 추진하는 의료 보장성 강화 정책(문재인 케어)에 대한 반대 입장을 표명할 예정이다. 이들은 집회 후 오후 5시께 청와대 인근인 효자치안센터까지 행진한다.

경찰 관계자는 "종로·세종대로 등 도심 주요 도로에 극심한 교통 체증과 불편이 예상된다"면서 "이번 주말에는 가급적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8 14:4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