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1월 국내외 항공여객 907만명…전년 동월비 9% 증가

국제선 11.1%·국내선 4.1% ↑…"일본·동남아 노선 운항 확대 등 영향"

(서울=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지난해 11월 국제·국내선 항공 여객이 원화 강세로 인한 여행수요 증가 등으로 전년 동월 대비 9% 증가한 907만명을 기록했다.

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1월 국제선 여객은 중국 노선 감소폭 완화와 일본·동남아 등 대체노선 운항 확대, 원화 강세로 인한 여행수요 증가 등으로 2016년 11월에 비해 11.1% 증가한 644만명을 기록했다.

여행객으로 붐비는 인천공항
여행객으로 붐비는 인천공항[연합뉴스 자료사진]

지역별로는 중국 노선(-22.3%)이 9개월 연속 내림세를 보였으나 8월부터 감소폭이 완화되고 있으며, 일본(27.9%)·동남아(21.7%)·대양주(19.9%) 등 노선은 두자릿수 증가율을 보였다.

공항별로는 대구(126.9%), 김해(19.8%), 인천(11.4%) 공항에서 성장세를 보인 반면, 청주(-59.7%), 양양(-45%), 제주(-41.2%), 무안(-20.9%) 공항은 감소세를 나타냈다.

항공사별로는 국적 대형항공사(FSC) 승객이 4.5% 증가하고, 국적 저비용항공사(LCC) 승객도 40.7% 급증하며 국적 항공사의 여객 분담률은 69.5%(FSC 41.5%, LCC 28%)를 기록했다.

국내선 여객은 LCC 공급석 확대 및 제주 노선 여객 수요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4.1% 증가한 263만명을 나타냈다.

공항별로는 광주(31%), 청주(12.8%), 대구(12.6%) 등 공항이 높은 증가율을 기록한 반면 울산(-6.5%), 김포(-1.5%) 공항은 감소세를 보였다.

항공사별로는 국적 FSC 운송량은 111만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1.4% 증가했고, 국적 LCC 여객은 152만명으로 6.2% 늘어나며 57.8%의 분담률을 기록했다.

항공 화물은 글로벌 정보기술(IT) 경기 호조 및 해외 직구 물량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6.3% 증가했다.

국제선 화물은 중국 노선(-0.7%)을 제외한 대양주(21.9%), 동남아(12.3%), 미주(6.7%) 노선 등 전 노선이 증가하며 전년 동월 대비 6.8% 증가한 36만t을 기록했다.

국내선 화물은 내륙 노선은 증가(1.4%)했으나 제주 노선이 감소(-2.4%)하여 전년 동월 대비 2% 줄어든 2만3천t을 나타냈다.

[국토부 제공=연합뉴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1 11: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