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러시아 군용 헬기 시리아서 추락…조종사 2명 사망"(종합)

러시아 국방부 "피격 아니라 기술적 문제로 생긴 사고"

(이스탄불·모스크바=연합뉴스) 하채림 유철종 특파원 = 시리아에 파견된 러시아 군용 헬기가 지난해 마지막 날 현지에서 추락해 조종사 2명이 숨진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러시아 국방부는 3일(현지시간) 자국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밀(Mi)-24 헬기가 지난달 31일 시리아 서부 도시 하마 비행장에서 약 15km 떨어진 곳에 경착륙하며 추락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잠정 조사 결과 기술적 고장으로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헬기에 대한 (외부) 공격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 사고로 헬기 조종사 2명이 숨지고 기관사는 부상을 입고 시리아 서부 지중해 연안의 흐메이밈 공군기지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고 국방부는 덧붙였다.

국방부에 따르면 사고 헬기는 시리아 하마 비행장으로 이동하던 중 추락했다.

Mi-24 헬기는 옛 소련 시절인 1970년대부터 생산에 들어간 공격용 헬기로 현재도 러시아 공군이 170여 대를 운용 중이다.

공격과 수송 양용인 Mi-24는 시리아 작전에도 투입돼 임무를 수행해 왔다.

시리아 흐메이밈 공군기지 상공을 비행하는 Mi-24 헬기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tr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21:4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