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마크롱 맞는 中, 에어버스 여객기 100대 구매 추진

(상하이=연합뉴스) 정주호 특파원 = 중국이 프랑스로부터 에어버스 여객기 100여대 구매를 추진 중이라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6일 보도했다.

신문은 협상 내용에 정통한 한 소식통을 인용해 중국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방중을 앞두고 에어버스와 100대 이상의 항공기를 매입하는 협의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번 에어버스 항공기 거래액은 100억 달러에 달할 전망이다.

신문은 중국이 매입할 항공기 대수를 확정되지 않은 상태로 마크롱 대통령의 방중에 앞서 진행되는 마지막 협의 결과에 달려 있다고 전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오는 8∼10일 에어버스 등 50개 기업으로 구성된 경제사절단을 대동하고 중국을 국빈 방문할 예정이다. 마크롱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주석은 지난해 7월 독일에서 개최된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처음 회동했으며 파리기후협정과 중국·프랑스 무역 등을 논의한 바 있다.

여객기를 매입하게 될 중국 항공기재그룹(CASHC)은 이번 거래에 대해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에어버스 차이나의 대변인도 "상시로 고객들과의 협의는 진행되고 있다"면서 추측성 주장에 대한 평론은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중국은 지난해 11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중 기간에 보잉사로부터 370억 달러에 이르는 300대의 항공기를 매입한 바 있다.

악수하는 마크롱과 시진핑[EPA=연합뉴스]
악수하는 마크롱과 시진핑[EPA=연합뉴스]

jo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6 15:0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