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텔스전투기 운용 美강습상륙함, 곧 日 도착…北·中 견제목적

'와스프' 日 사세보기지 배치예정…수직이착륙 가능 F-35B 탑재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미국 해군 제7함대의 강습상륙함 '와스프'가 새 배치 장소인 일본 나가사키(長崎)현 사세보(佐世保)기지로 향했으며 조만간 도착할 예정이라고 지지통신이 전했다.

8일 보도에 따르면 가나가와(神奈川) 현 요코스카(橫須賀)기지에 거점을 둔 미 해군 제7함대는 와스프 함이 6일 7함대 관할 해역에 진입했다고 밝혔다. 와스프 함은 단거리 이륙과 수직착륙이 가능한 해병대의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F-35B를 탑재할 수 있다.

통신은 미 해군이 야마구치(山口) 현 이와쿠니(岩國)기지에 배치된 이 전투기를 함상에서 운용함으로써 도발을 반복하는 북한과 동·남중국해에서 군사 활동을 하는 중국을 견제하려는 목적이 있다고 분석했다.

지난 2일 경유지인 하와이를 출항한 와스프 함은 사세보기지에 도착 후 현재 배치된 강습상륙함 '본험 리처드'와 교대할 예정이다.

와스프 함은 당초 지난해 가을 사세보기지에 도착할 예정이었지만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등 허리케인 피해 지역 구호활동으로 배치 시기가 늦어졌다.

와스프에 착륙하는 F-35B 스텔스기
와스프에 착륙하는 F-35B 스텔스기[미 국방부 제공=연합뉴스]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8 08:5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