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ISA "인텔 CPU 해킹 피해 아직 없어…업데이트가 최선"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인텔의 CPU(컴퓨터 중앙처리장치) 취약점을 이용한 해킹 피해 사례가 국내외에서 아직 발견되지 않았으나 예방을 위해 PC와 스마트폰 운영체제를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해야 한다고 9일 당부했다.

최근 인텔, AMD, ARM 등 컴퓨터 칩 제조사의 CPU에서 발견된 취약점은 메모리에 저장된 중요 정보를 해커에게 노출하는 통로로 악용될 수 있다.

KISA는 "현시점에서 해결 방안은 사용 중인 PC나 스마트폰의 운영체제 등을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미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 10을 비롯한 윈도 7, 8의 보안 업데이트 패치를 배포했고, 레드햇·데비안 등 리눅스 계열 업체들도 지난 4일부터 보안 패치를 배포하고 있다. 애플과 구글도 자사 운영체제 업데이트 패치를 배포 중이다.

KISA 이동근 침해사고분석단장은 "최신 업데이트가 제공되지 않는 제품을 사용할 경우에는 패치 예정일을 확인해 신속하게 패치를 적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9 13:3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