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 가상화폐 때리기에 靑 몰려간 투자자들…반대청원 5만명↑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반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마비 (PG)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반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마비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에 몰려…청원 건수도 1천건 넘어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정부가 또다시 거래소 폐쇄 가능성을 언급하면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가격이 폭락하자 성난 투자자들이 청와대 홈페이지를 찾아 불만을 쏟아내고 있다.

비트코인 규제 (PG)
비트코인 규제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합성사진

11일 청와대 홈페이지에 따르면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 게시판에 올라온 가상화폐 관련 청원은 이날 오후 3시 현재 총 1천129건에 이른다.

가상화폐와 동의어로 쓰는 암호화폐 관련 청원도 147건으로 집계됐다.

정부의 가상화폐 규제 움직임에 반대하고 당국자들의 발언을 비판하는 내용이 대다수를 차지했다.

관련 청원 중에 가장 많은 동의를 얻은 것은 '<가상화폐규제반대> 정부는 국민에게 단 한 번이라도 행복한 꿈을 꾸게 해본 적 있습니까?'라는 제목의 청원이다.

해당 청원은 이날 오후 3시9분 현재 4만9천624명의 동의를 얻어 5번째로 많은 사람이 참여한 청원으로 꼽혔다.

또 '국민을 상대로 내기를 제안하는 투기꾼 금융감독원장 최흥식의 해임을 촉구합니다'라는 청원에 2만3천283명이, '암호화폐 투자자는 문재인 대통령을 만든 핵심지지층인 국민들입니다'라는 청원에는 1만5천312명이 참여했다.

'가상화폐 규제를 반대합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봇물
'가상화폐 규제를 반대합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봇물(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법무부가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를 추진하겠다고 밝힌 11일 오후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및 제안 코너에 폐지를 반대하는 많은 청원이 올라와 있다. 가상화폐 관련주들은 이날 동반 급락했다.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kjhpress@yna.co.kr

특히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를 언급하면서 온라인을 중심으로 투자자들의 불만이 커진 모양새다.

박 장관은 이날 오전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가상화폐에 대한 우려도 굉장히 커 법무부는 기본적으로 거래소를 통한 가상화폐 거래를 금지하는 법안을 준비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 청원 참여자는 "암호화폐에 대한 정부의 우려를 모르는 것은 아니지만, 폐쇄니 폐쇄법안 발의니 하는 말은 함부로 해서는 안 된다"며 "금융감독원장이나 법무부 장관의 신중하지 못한 언행에 대통령이 일침을 가해달라"고 요청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가상화폐 규제에 찬성한다는 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한 청원자는 '가상화폐 규제 강력 찬성합니다'라는 글을 통해 "가상화폐로 일확천금을 노리는 지금 젊은 세대는 정상이 아니다"며 "아무리 어려워도 투기 조장의 선봉장에 서 있는 가상화폐 규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다른 청원자도 '가상화폐 폐지 찬성 건강한 나라 만들어 주세요'라는 글을 통해 강력한 규제를 요청했다.

[청와대 청원 게시판 캡처]
[청와대 청원 게시판 캡처]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11 15:3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