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9금 드라마' 김남주의 '미스티' 3.473% 출발

tvN '윤식당2'는 16%로 또 최고 기록 경신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김남주의 6년 만의 복귀작인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가 '19세 관람가'임에도 첫회에서 시청률 3%를 넘기며 관심을 받았다.

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일 밤 11시 방송된 '미스티' 1회는 유료가구기준 3.473%를 기록했다.

이는 '19세 관람가'가 아니었던 전작 '언터처블'의 1회 시청률 2.291%보다 높다.

최고의 앵커 고혜란(김남주 분)이 졸지에 살인용의자로 몰리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미스티'는 격정 멜로에 스릴러가 합쳐진 드라마다. 첫회에서도 농도 짙은 애정신이 반복 편집됐다.

한편, 2일 오후 9시50분 방송한 tvN '윤식당2' 5회는 16%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 역대 tvN 예능 프로그램 최고 시청률을 또다시 갈아치웠다. '윤식당2'는 타깃시청층인 2049 시청률에서도 10.7%를 기록하며 10%를 돌파, 젊은층 사이에서 큰 화제임을 증명했다.

'윤식당2'와 경합한 SBS TV '정글의 법칙 인 파타고니아'는 9.8%-13.0%, MBC TV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3.0%, KBS 2TV 'VJ특공대'는 3.3%를 기록했다.

밤 11시대에서는 MBC TV '나혼자 산다'가 9.7%-12.2%, SBS TV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4.6%-4.8%로 집계됐다.

논란을 일으키고 있는 JTBC 사법 리얼리티 프로그램 '착하게 살자' 3회는 오후 9시에 편성돼 3.235%로 나타났다.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03 10:0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