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에쓰오일, 기초과학 연구 지원에 2억3천500만원 전달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에쓰오일은 6일 국내 과학자 9명에게 연구지원금 2억3천5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에쓰오일이 설립한 공익재단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은 이날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이 같은 내용의 '제7회 에쓰오일 우수학위 논문상' 시상식을 열었다.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은 수학, 물리학, 화학, 생물학, 지구과학 등 5개 기초과학 분야에서 과학자를 선정했다.

양효선 박사(수학, 이화여대), 신광민 박사(화학, 한국과학기술원), 최소영 박사(생물학, 한국과학기술원), 정정교 박사(지구과학, 서울대) 등을 대상 수상자로 뽑아 각각 4천만원의 연구비를 지원했다.

김보란 박사(수학, 이화여대), 황지섭 박사(물리학, 한양대), 차원영 박사(화학, 연세대), 박진성 박사(생물학, 한국과학기술원), 최우석 박사(지구과학, 서울대) 등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 1천500만원이 전달됐다.

에쓰오일 우수학위 논문상은 2011년 제정됐다. 한국과학기술한림원과 한국대학총장협회의 추천으로 해마다 우수 연구자를 선정하고 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기초과학 분야에서 학문적 열정과 인내심으로 우수 논문을 발표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젊은 과학자야말로 한국을 이끌어 갈 주역"이라며 "앞으로도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에쓰오일 오스만 알 감디 CEO. [에쓰오일 제공=연합뉴스]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06 10:2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