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러시아군 신형 5세대 전투기 Su-57 시험 운용 시작"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공군이 5세대 신형 전투기 수호이(Su)-57(기존 명칭 T-50 PAK-FA)의 시험 운용을 시작할 것이라고 러시아 국방부가 8일(현지시간)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유리 보리소프 국방차관은 이날 극동 콤소몰스크나아무레의 Su-57 생산 공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에게 "1단계 국가시험이 끝났다"면서 "전투기 시험 운용에 들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보리소프 차관은 이어 "올해 중에 Su-57 12대 주문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면서 "이 가운데 2대는 내년에 실전 배치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Su-57 시제기는 지난달 말 처음으로 무기 탑재 시험비행을 한 바 있다.

1인승인 Su-57에는 적의 방공망 밖인 260㎞ 거리에서 구축함 같은 대형 함정이나 지상 표적을 타격하는 Kh-35UE 공대함 순항미사일, Kh-38ME 공대지 미사일(최대 사거리 40㎞), T-77ME 공대공 미사일(최대 사거리 200㎞) 등의 미사일 12기와 30㎜ 기관포 등이 장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Su-57은 러시아가 F-22 '랩터'와 F-35 '라이트닝 2' 등 실전 배치된 미국의 5세대 스텔스 전투기 대항마로 개발하고 있는 신형 차세대 전투기다.

지난 2010년 첫 시험비행에 성공한 뒤 지금까지 12대의 시제기가 생산됐다.

Su-57은 그동안 인도의 공동 투자로 개발돼 왔으나 지난해 말 인도 정부가 성능 미달, 기술 이전 협상 난항 등을 이유로 사업 철수 가능성을 내비치면서 개발 일정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러시아가 개발 중인 차세대 스텔스 전투기 Su-57 시제기[연합뉴스 자료 사진]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08 17:3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