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전자, 액면분할 결정 후 개인 거래 '활발'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대장주' 삼성전자[005930]가 액면분할 결정을 공시한 후 개인 투자자의 거래가 활발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달 31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50대 1의 주식 액면분할을 이사회에서 결의했다고 공시했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액면분할을 결정한 이후 지난 14일까지 11거래일 동안 전체 거래량에서 개인 투자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34%로 집계됐다.

이는 액면분할 공시 전 같은 기간(1월 16∼30일) 개인의 비중이 19%에 불과했던 것과 비교하면 2배 가까이 늘어난 셈이다.

이 기간 외국인의 비중은 48%에서 38%로, 기관의 비중은 30%에서 27%로 낮아졌다.

액면분할 후 주당 가액이 낮아지면 삼성전자 주식에 대한 접근성이 높아져 향후 유동성이 증가하고, 이에 따라 주가도 상승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개인의 매수세를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

개인 투자자의 거래량이 늘면서 삼성전자 주식의 전체 거래량도 증가했다.

액면분할 공시 후 누적 거래량은 570만220주(하루 평균 51만8천202주)로, 공시 전 누적 거래량 273만4천988주(하루 평균 24만8천635주) 대비 2배 이상 많아졌다. [표] 삼성전자 액면분할 전후 거래량 변화(단위: 주)

기간 1월31일∼2월14일 1월16일∼1월30일
일평균 거래량 518,202 248,635
누적 거래량 5,700,220 2,734,988
누적 개인 거래량 1,937,054 512,808
누적 외국인 거래량 2,178,664 1,321,147
누적 기관 거래량 1,532,741 810,953

eng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5 08:0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