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날씨] 포근하고 쾌청한 설날…전국 낮 최고기온 2∼10도

중부·영남 건조특보 '불조심'…미세먼지 대체로 '양호'

'윷이요~'
'윷이요~'(서울=연합뉴스) 사효진 인턴기자 = 설 연휴 첫날인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안국동 운현궁에서 시민들이 윷놀이 체험을 즐기고 있다. 2018.2.15
sagiz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민족 최대 명절인 설날 16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고 낮 기온이 영상권에 머무를 전망이다.

다만 제주는 대체로 흐리고 오후 한때 비 또는 눈이 내릴 수 있다.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으로 많지 않은 편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10도∼영상 2도, 낮 최고기온은 2도∼10도로 각각 예상된다. 전날 최고기온(1.9∼12.5도)과 비교하면 비슷하거나 조금 낮은 수준이다.

서울의 한낮 수은주는 4도까지 오르겠고 수원 5도, 대전 6도, 광주 8도, 부산 10도 등으로 예상된다. 올림픽 경기가 열리는 강릉도 낮 기온이 영상권으로 오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연휴 동안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큰 곳이 있으니 건강 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기상 특보 현황
기상 특보 현황오후 5시 30분 기준 기상 특보 발표 현황. 주황색으로 되어 있는 부분이 건조 특보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그러나 국외에서 미세먼지가 일부 유입되면서 중서부 지역은 밤에 농도가 다소 높아질 수 있다고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15일 오후 기준으로 서울·경기·강원·충북·영남 등에는 건조특보가 내려져 있다. 그 밖의 지역도 대기가 차차 건조해질 수 있어 크고 작은 화재 예방에 신경 써야 한다.

해안과 강원 산지 등에서는 16일 밤부터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도 있다. 내륙 일부 지역에서도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 수 있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가 0.5m∼1.0m, 동해 앞바다가 0.5m∼3.0m로 일겠다. 해상 교통을 이용하는 귀성·귀경객은 기상 정보를 사전에 확인하는 게 좋다.

다음은 16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 (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구름조금, 맑음] (-4∼4) <10, 0>

▲ 인천 : [구름조금, 맑음] (-5∼2) <10, 0>

▲ 수원 : [구름조금, 맑음] (-6∼5) <10, 0>

▲ 춘천 : [맑음, 구름조금] (-8∼5) <0, 20>

▲ 강릉 : [구름조금, 구름조금] (-2∼8) <10, 10>

▲ 청주 : [구름많음, 맑음] (-5∼6) <20, 0>

▲ 대전 : [구름많음, 맑음] (-5∼6) <20, 0>

▲ 세종 : [구름많음, 맑음] (-7∼6) <20, 0>

▲ 전주 : [구름많음, 맑음] (-4∼6) <20, 0>

▲ 광주 : [구름많음, 맑음] (-4∼8) <20, 0>

▲ 대구 : [구름많음, 맑음] (-3∼8) <20, 0>

▲ 부산 : [구름많음, 구름조금] (2∼10) <20, 10>

▲ 울산 : [구름많음, 맑음] (-2∼10) <20, 0>

▲ 창원 : [구름많음, 구름조금] (-1∼8) <20, 10>

▲ 제주 : [흐림, 흐리고 한때 비] (5∼9) <30, 60>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5 20: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