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림픽] 화이트-히라노, 2020년 도쿄때는 스케이트보딩으로 맞붙을까

(평창=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동계올림픽 스노보드 하프파이프에서 2연속 은메달을 목에 건 일본의 히라노 아유무(19)가 2020 도쿄하계올림픽 스케이트보딩 종목에 나서는 것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교도통신은 히라노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기자회견에서 스케이트보딩이 처음으로 열리는 도쿄올림픽 때 모국에서 경기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고 15일 보도했다.

히라노는 "만약 도쿄올림픽에 나서려 한다면 시간이 부족해 열심히 훈련해야 할 것"이라며 "아직 생각을 정리해야 하고, 가능성을 염두에 두는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만약 히라노가 도쿄올림픽 스케이트보딩에 나선다면 그는 전날 겨뤄 금메달을 내준 숀 화이트(미국)와 다시 경기하게 될 수도 있다.

화이트는 이미 전날 스노보드 남자 하프파이프 결선을 마친 후 도쿄올림픽에 스케이트보드 선수로 출전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히라노는 전날 경기에 대해 "내 일부는 결과를 그대로 인정하지만, 다른 일부는 후회로 가득 차 있다"며 "4년 후에는 반드시 우승하겠다"고 다짐했다.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5 17:5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