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시청 벽면에 걸린 고은 '등대지기' 철거한다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포항시청사 1층과 2층 계단 벽면에 있는 등대지기 작품. 2018.3.9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경북 포항시가 청사 벽면에 걸려있는 고은 시인의 '등대지기' 작품을 철거한다.

9일 포항시에 따르면 전국으로 미투 운동이 퍼지면서 성 추문 논란에 휩싸인 고은 시인 작품을 관공서에 둘 수 없다는 방침에 따라 작품을 철거하기로 했다.

포항시는 4년 전 계단 오르기 운동을 할 당시 청사 계단을 오르내리는 벽면을 다양한 벽화, 시화 등으로 장식했다. 고은 시인의 시 등대지기는 1층과 2층 계단 사이 벽에 있다.

그러나 최근 계단을 이용하는 민원인과 공무원 사이에 성 추문 논란에 휩싸인 고은 시인 작품을 보고 항의와 불만이 잇따랐다.

시는 이날 중으로 벽화 형식인 작품을 페인트로 덧칠하는 방법으로 없애기로 했다.

박준상 자치행정국장은 "누구나 좋아하는 대중성이 있는 작품이지만 논란이 일고 있는 만큼 철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9 10:3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