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대 총동창회장에 신수정 명예교수…첫 여성 총동창회장

신수정 서울대 명예교수 [서울대 총동창회 제공=연합뉴스]
신수정 서울대 명예교수 [서울대 총동창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서울대 총동창회는 제27대 회장에 신수정(76·여) 서울대 음대 명예교수를 추대했다고 13일 밝혔다.

1969년 창립해 올해로 50년째를 맞이한 서울대 총동창회에 여성회장이 탄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63년 서울대 기악학과를 졸업한 신 교수는 서울대 역사상 최연소(26세) 교수로 임용돼 음대 첫 여성학장을 역임했다. 현재는 대한민국예술원 음악분과 회장, 현대자동차 공익재단 이사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신 교수는 도쿄, 리즈 콩쿠르 등 세계 유수 콩쿠르에 심사위원으로 참여했으며 피아니스트 조성진의 스승으로도 유명하다.

신 교수는 16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리는 서울대 총동창회 정기총회에서 회장으로 취임할 예정이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3 15:3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