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 송도솔밭 시민 품으로…20만㎡ 도시 숲 준공

포항 송림테마거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경북 포항 시내 최대 녹지인 송도솔밭이 시민 휴식공간인 도시 숲으로 탈바꿈했다.

14일 포항시에 따르면 울창한 소나무 숲을 자랑하던 송도해수욕장 일대 솔밭에 2016년부터 52억원을 들여 도시 숲을 조성하고 준공식을 했다.

송도해수욕장은 예전 명사십리라고 한 대표 피서지였으나 백사장 유실 등으로 해수욕장 기능을 잃고 인근 30여㏊에 이르는 소나무 숲도 방치했다.

시는 이 곳을 시민 휴식공간으로 개발하기로 하고 2016년 말 송도 테마거리를 준공한 데 이어 소나무 숲 20여 만㎡를 도시 숲으로 만들었다.

전체 해송 1만4천 그루 가운데 생장이 불량하거나 말라죽은 2천여 그루를 베어낸 뒤 생육공간을 조절하고 무단경작하는 5천650㎡를 솔밭으로 원상 복구했다.

3.2km 둘레길을 만들고 유아놀이숲, 데크 로드, 테마정원, 주민 쉼터, 족구장과 운동기구를 설치했다.

밤에 찾는 사람을 위해 솔밭 안 49곳에 보안등과 35곳에 바닥 보행유도등을 설치하고 조명등 78개는 LED로 바꿨다.

연면적 300㎡ 2층 건물에는 경로당과 공중화장실, 관리사무소가 들어서고 2층은 어르신을 위한 평생학습관으로 활용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도시 숲은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도심 속 산림 휴양공간으로 시민은 물론 포항을 찾는 관광객이 편하게 쉴 수 있는 명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4 15:4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