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GM, 가동률 높이고 원가율 낮추며 금융지원해야 정상화"

우리금융경영硏 "3조원 출자전환하고도 1조원 추가 자금 필요"
"연간 비용 9천억원 줄이고 연 60만대 생산으로 설비 규모 줄여야"

신호등 마저 꺼진 GM 군산공장
신호등 마저 꺼진 GM 군산공장(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경영난을 이유로 폐쇄가 발표된 지 한 달이 된 13일 전북 군산시 오식도동 GM 군산공장 앞 신호등이 잠시 꺼져 있다. 2018.3.13 kan@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철수 논란을 겪고 있는 한국GM이 정상화 되려면 생산 설비를 줄여 가동률을 높이고 고정비용을 연 9천억 원 줄이며 차입금 출자전환 외에도 1조원 규모의 추가 현금이 유입돼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우리금융경영연구소는 15일 '한국지엠의 정상화 가능성 검토' 보고서에서 "한국GM의 정상화 요건은 가동률 제고와 원가율 하락, 금융조달"이라며 "3가지 조건이 모두 충족돼야 한다"고말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GM은 본사인 GM에 대한 매출 의존도가 높아 GM의 글로벌 전략 변화의 영향으로 2014년 이후 실적이 크게 악화했으며 구조조정이 필요한 상황이다.

특히 한국지엠 매출액의 70%가량이 계열사 수출이었는데, GM이 유럽 시장에서 철수하면서 한국GM의 매출액도 2013년 15조6천억원에서 지난해 10조7천억원으로 크게 줄었다.

그 결과 2014∼2017년 누적 손실액이 3조원에 육박하며 현재 완전자본잠식 상태이다.

보고서는 한국GM이 정상화되려면 우선 과잉 생산능력을 해소하고 신규 생산물량을 확보해 가동률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한국GM의 생산 가능 규모는 91만대이다. 그러나 지난해 생산량은 52만대에 불과했고 2020년 이후로는 추가로 17만대 가량이 줄어들 전망이다.

한국GM이 본사로부터 연 10만대 이상 팔릴 수 있는 신차를 배정받더라도 적정가동률을 유지할 수 있는 설비 규모는 60만대 이하다.

이 때문에 보고서는 설비 규모를 60만대 이하로 줄여 과잉 생산능력을 해소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여기에 축소된 생산능력에 맞춰 연 8천억∼9천억원의 고정비용 절감이 필요하다고 봤다.

한국GM은 2014년 이후 매출이 꾸준히 감소하는데 고정비 성격의 비용들은 그대로 유지 되면서 원가율이 상승하고 있다.

보고서는 우선 인건비 총액을 줄여야 한다고 분석했다.

2016년 기준으로 한국GM의 매출액 대비 인건비 비중은 12%이다. 이를 2010∼2013년 수준(평균 8.1%)으로 돌리려면 인건비 총액을 6천억원 이상 줄여야 한다.

또 본사가 차입금을 전액 출자전환해 연간 이자비용(1천300억원)을 줄이고, 업무지원비(750억원 내외)나 연구개발비(6천억원)도 줄이면 연 8천억∼9천억원의 비용 절감을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차입금 출자전환과 1조원 이상의 신규 투자가 필요하다고 봤다.

한국GM은 현재 완전자본잠식 상태지만 GM이 3조원 규모의 차입금을 출자전환하면 자본 확충 문제는 일단락된다.

그러나 인력조정 등 구조조정을 위해서는 1조원 가량의 현금 유입이 필요하다.

문제는 자금을 지원해 줄 금융회사를 찾기 어려워 결국 주주인 GM과 산업은행이 나서야 한다.

김수진 우리금융경영연구소 수석연구원은 "한국GM은 본사의 의지와 노조의 협조, 신규 투자 유치가 모두 충족돼야 정상화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한국GM은 GM이 철수했던 해외 법인들과 달리 자체적인 신차개발 능력 등 차별화된 역량이 있어 완전히 철수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며 "다만 GM이 한국 정부와 노조의 협력을 전제하고 있어 생산 기능 없이 내수 판매만 유지할 가능성도 배제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한국GM 자동차 생산량 추이 및 실적 추이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5 06:1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