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K네트웍스, 일본 가전업체 카도와 조인트벤처 설립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SK네트웍스가 일본 가전업체 카도(cado)와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하고 일본 미용 가전 시장 공략에 나선다.

SK네트웍스는 지난 14일 일본 도쿄 데이코쿠호텔에서 카도와 JV 설립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JV 지분은 SK네트웍스가 49%, 카도가 51%씩 보유한다.

2012년 설립된 카도는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가습기, 제습기 등을 제조·판매하는 가전 전문 기업으로, 한국 시장에도 진출했다.

JV는 올해 4분기 헤어드라이어를 시장에 선보이고, 내년 헤어 스타일링기 3종을 출시할 계획이다.

SK네트웍스는 JV 설립을 통해 프리미엄 미용가전 제품을 개발하고 국내외 시장 진출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연간 700억원 수준인 한국의 헤어 시장보다 8배 이상 큰 일본에서 프리미엄 미용 가전제품의 시장성을 확인하고, 일본 시장 진출 확대를 꾀할 수 있다고 SK네트웍스는 보고 있다.

SK네트웍스-日 카도 조인트벤처(JV) 설립 체결
SK네트웍스-日 카도 조인트벤처(JV) 설립 체결14일 일본 도쿄 제국호텔에서 JV 계약을 체결한 뒤 노리유키 코가 카도 대표(왼쪽)와 황일문 SK네트웍스 글로벌부문장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SK네트웍스 제공=연합뉴스]

d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5 09:2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