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노벨상과 인연없는 호킹…"이론·공헌 걸출하지만 발견 아니다"

수학증명에도 관측안돼…호킹도 "소형블랙홀 찾으면 노벨상인데"

지난 2007년 스티븐 호킹 박사가 벨기에 브뤼셀에서 우주의 기원에 대해 강연을 하고 있는 모습 [REUTERS/Francois Lenoir/File photo=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기자 = 지난 14일 타계한 스티븐 호킹 박사는 이 시대 최고의 물리학자 중 한 명으로 꼽히지만, 노벨상과는 인연이 없었다.

이는 블랙홀과 '우주론'(cosmology)에 대한 실험을 통해 그의 이론을 뒷받침할 증거물이 나온 바 없기 때문이라고 AP통신은 설명했다.

노벨상을 수여하는 노벨위원회는 증거를 바라지, 뛰어난 사고를 바라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미국 캘리포니아공과대학의 물리학자 숀 캐럴은 "노벨상은 가장 똑똑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것이 아니고 과학에 가장 큰 공헌을 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것도 아니다"라면서 "그것은 발견에 주어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호킹 최고의 이론들은 아직 실험을 통해 확인되지 않았다"면서 "이것이 그가 상을 받지 못한 이유"이라고 덧붙였다.

호킹 박사는 노벨물리학상 수상자인 아인슈타인의 계보를 잇는 물리학자로 평가된다.

그러나 하버드대학교의 천문학자 에이비 러브는 아인슈타인이 노벨상을 받은 것은 그의 유명한 일반상대성이론 덕분이 아니라 '광전효과'를 밝혀낸 공로 때문이었다고 설명했다.

그것도 미국 물리학자 로버트 밀리컨이 이를 증명해낸 후에야 노벨상을 받을 수 있었다.

러브는 "모든 경우에서 실험으로 확인된 예측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호킹 교수는 우주의 구조와 기원을 밝히는 '우주론'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일반상대성이론과 양자역학을 결합하는 양자 중력(quantum gravity) 이론을 평생 연구했다.

그의 가장 중요한 이론 중 하나인 '호킹 복사'(Hawking radiation)는 블랙홀이 모든 것을 빨아들이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에너지를 흡수했다가 빛(전자기파)의 형태로 다시 내뿜는다는 것이다.

이는 이론적으로는 계산되나 아직 명확히 관측된 적은 없다.

러브는 천문학자들이 큰 블랙홀보다 더 많은 호킹 복사를 생산할 가능성이 있는 적당한 크기의 작은 블랙홀을 발견하면 이 이론을 증명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호킹은 지난 2016년 강연에서 "사람들이 소형 블랙홀을 찾고 있지만, 지금까지는 찾지 못했다"면서 "그들이 그것을 발견했다면 내가 노벨상을 탔을 텐데 애석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러나 러브는 호킹은 상은 그렇게 중요하지 않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면서 "그의 삶의 여정은 노벨상 이상의 것이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kj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5 10:3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