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봉주, 민주 중앙당에 복당 신청…지도부는 '보류 기류' 강해

鄭 "BBK 폭로 탓에 당적 상실…성추행 의혹 보도와 다른 문제"
복당 심사 다시 서울시당에 맡겨질 가능성도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한지훈 기자 = '6·13 지방선거'에서 서울시장 출마를 준비 중인 정봉주 전 의원이 15일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 복당을 신청했다.

하지만 최근 정 전 의원을 둘러싼 성추행 의혹이 불거진 상황이어서 민주당 지도부 내에서는 복당 승인을 보류해야 한다는 기류가 강한 것으로 알려져 어떤 방식으로 결론이 날지에 당 안팎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오전 9시 45분께 서울 여의도 민주당 당사를 방문해 중앙당 사무처에 복당 원서와 이 문제와 관련한 변호사 소견서를 제출했다.

정 전 의원은 이 자리에서 "지난달 7일 서울시당에 복당 원서를 냈지만, 어제 이를 철회하고 오늘 중앙당에 다시 제출한다"고 밝혔다.

그는 제출 직후 기자들과 만나 "광역단체장에 출마할 목적으로 입당하는 경우에는 시도당이 아닌 중앙당에서 심사하는 것이 관례였다"며 "중앙당에 복당 원서를 내는 것이 격에 맞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최근의 성추행 의혹 보도가 복당 심사에 영향을 줘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프레시안의 (성추행 의혹) 허위보도는 복당과는 다른 문제다. 제가 당적을 잃은 것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BBK 의혹을 폭로했기 때문"이라며 "BBK 폭로와 관련해 심사를 해 복당을 시키고, 만일 추후 (성추행 의혹이) 문제가 된다면 윤리심판원 심사나 후보자 자격 심사를 거치면 될 일"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물론 해당 보도는 허위이고 여론도 돌아섰다고는 하지만, 논란이 된 것 자체만으로도 저에게 책임이 있다고 얘기할 수도 있다. (당도) 부담스러울 수는 있다"며 "그렇더라도 복당이 안 될 이유는 없다"고 말했다.

정 전 의원은 "이 전 대통령이 (혐의를) 부인했다던데 이렇게 부도덕한 사람은 햇빛을 보면 안 된다"며 "이 전 대통령의 혐의가 기정사실이 된 만큼 저도 복당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정 전 의원은 사전에 배포한 보도자료에서도 "BBK 폭로가 민주당의 당론에 부합한다면 민주당은 복당을 거부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는 '복당이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어떻게 하겠나'라는 질문에는 "그때 따지면 될 일"이라고만 답했다.

정 전 의원은 앞으로도 서울시장 경선을 계속 준비하겠다는 입장이다.

그는 앞서 지난 13일 유튜브에 올린 '정봉주 톺아보기'라는 동영상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알려진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그는 "1987년 5월 말께 명동성당에서 집회하던 양정철 씨를 스텔라 차량 트렁크에 태우고 운전해 빠져나왔다"며 "선거 나간다고 도와줄 거냐 물어봤더니 그건 대답 안 했지만, 그 얘기 나올 땐 고마워하더라"고 말했다.

하지만 당 안팎에서는 정 전 의원의 기대와 달리 복당이 쉽지 않으리라는 관측이 나온다.

한 최고위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운동이 급격히 확산되는 상황에서 성추행 의혹으로 고소·고발 전을 벌이고 있는 인사를 복당시키는 것은 쉽지 않다"며 "복당을 보류하는 방향으로 가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복당 심사가 지방선거 이후로 보류되면 정 전 의원은 민주당 후보 경선에 나설 수 없다.

다른 핵심 관계자 역시 "성폭력 이슈가 장기화할 경우 전체 선거 전략이 흔들릴 우려가 있다"며 "서울시당에서 오늘 심사 결과를 내놓을 예정이었는데 정 전 의원이 중앙당으로 재신청을 하면서 결국 시간만 끈 셈이 됐다"고 말했다.

복당 심사도 다시 서울시당으로 위임될 가능성이 제기된다. 이 관계자는 "검토를 해봐야 하지만, 복당 심사는 대부분 시도당이 해온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5 11:0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