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기정 "광주무안통합공항 주변에 국제 비즈니스시티 만들자"

기자회견하는 강기정
기자회견하는 강기정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강기정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예비후보는 15일 "광주무안통합국제공항이 들어서면 공항 주변에 국제 비즈니스 시티를 조성해 공항을 통해 지역경제의 활로를 모색하도록 도와야 한다"고 제안했다.

강 후보는 이날 광주시의회에서 '500만 광주광역권시대' 공약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광주공항 이전 문제에 대한 이같은 내용의 정책 구상을 내놓았다.

그는 "광주 군공항을 이전해 광주무안통합국제공항을 건설하고 군공항 이전 수용 지역에 대한 더욱 적극적인 경제적 인센티브를 제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군공항 이전에는 국민연금 공공투자를 활용해 재원 조달 문제를 해결하고 기존 광주공항 부지는 광주시가 직접개발 사업을 벌여 개발수익을 시민에게 환원해야 한다"고 밝혔다.

강 예비후보는 "군 공항 이전사업은 기부 대 양여 방식으로 총 5조7천억 원의 대규모 사업비가 투입되는 사실상 국책사업임에도 국비를 한 푼도 지원받지 못하는 순수 지자체 사업인 게 현실"이라며 국민연금 공공투자 재원 활용방안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국민연금 공공투자 방식은 20대 총선과 지난해 대선 당시 더불어민주당이 공약으로 제시했던 사안인 만큼 실현 가능성도 크다"고 덧붙였다.

광주공항이 무안공항으로 옮겨가는 데 따른 무안공항 기능 강화 방안도 내놓았다.

강 예비후보는 "무안공항이 서남권 허브공항이자 대(對) 중국 전진기지로서 제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최소한 국제공항으로서 면모를 갖춰야 한다"며 "중장거리 취항을 위한 3천200m급 활주로(최소 기준)도 염두에 두고 신공항급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제안했다.

그는 "무엇보다 광주 군공항 이전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이전 후보지 지역들에 대한 적극적인 설득작업과 해당 지역에 대한 후속대책이 필요하다"며 "이에 대한 구상과 정책들도 마련 중이다"고 말했다.

b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15 11:3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