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보이스피싱범 지시로 70대 할머니 집에서 3천만원 훔쳐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 북부경찰서는 17일 전화금융사기범 지시를 받고 피해자 집에 들어가 현금을 훔친 혐의(절도 등)로 A(22)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보이스피싱(PG)
보이스피싱(PG)

A씨는 지난 12일 오전 10시께 대구 북구 B(73·여)씨 집에 들어가 현금 3천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보이스피싱범은 A씨 범행 직전에 피해자 B씨에게 전화해 "경찰인데 할머니 통장에서 돈이 계속 빠져나가고 있으니 잔액을 모두 찾아 서랍에 보관하라"고 속였다.

보이스피싱범은 불안해하는 B씨에게서 현관문 비밀번호를 알아낸 뒤 A씨 범행 시각에 맞춰 집 밖으로 나와 누군가를 만나라고 피해자를 유인하는 등 치밀한 모습을 보였다.

돈을 훔친 A씨는 범행 이틀 뒤인 14일 오전 2시께 폐쇄회로 TV 등을 토대로 수사를 벌인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A씨에게 범행을 지시한 보이스피싱범을 쫓는 등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yongm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17 08:5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