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양라면, 세계 최고 오로라 관측지에 입점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삼양식품은 캐나다 옐로나이프 '오로라 빌리지'에서 삼양라면을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

옐로나이프는 미국 항공우주국이 선정한 세계 최고의 오로라 관측지다. 오로라를 가장 잘 볼 수 있는 장소에 '오로라 빌리지'가 있다.

삼양라면은 오로라 빌리지에서 판매되는 유일한 한국 라면으로, 가격은 5 캐나다 달러(한화 약 4천원)이다. 3일 이상 오로라 빌리지에 머무는 관광객에게는 무료로 제공한다.

삼양식품은 세계 주요 관광 명소를 활용해 해외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다음 달에는 나이아가라폭포 내 푸드코트에서 불닭볶음면을 선보일 예정이며, 하반기 멕시코 최대 항공사인 에어로멕시코의 국제노선에 컵라면을 공급할 계획이다.

캐나다 오로라 빌리지서 삼양라면 판매 [삼양식품 제공]
캐나다 오로라 빌리지서 삼양라면 판매 [삼양식품 제공]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17 09:5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