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범죄피해자에 생필품 할인' 전국 첫 도입…파랑새 협약

창원지검 통영지청-통영·거제·고성 농축협, 생필품 20∼30% 할인

(통영=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창원지검 통영지청은 17일 관할지역인 경남 통영시·거제시·고성군 지역 농·축협과 범죄피해자 지원을 골자로 하는 '파랑새 가맹점' 협약을 했다.

법무부 산하 공익법인인 범죄피해자지원센터도 협약에 참여했다.

파랑새는 범죄피해자지원센터의 상징이면서 희망을 의미한다.

통영농협·새통영농협·통영축협·신현농협·장승포농협·연초농협·고성농협·고성축협이 이번 협약에 동참했다.

협약에 근거해 8개 농·축협 마트는 범죄피해자지원센터와 창원지검 통영지청이 의뢰한 범죄피해자와 그가 지정하는 가족 1명이 생필품을 구입하면 구입대금의 20∼30%가량을 할인해준다.

살인 피해자는 유족 1명과 유족이 지정하는 가족 1명이 대상이다.

할인 기간은 최초 할인대상자 등록일로부터 시작해 6개월간이다.

6개월 기간이 끝나면 다른 범죄피해자가 생필품 할인 혜택을 받는다.

노정환 지청장은 "범죄피해자에게 생필품을 할인하는 제도는 전국 처음인 것으로 안다"며 "실질적이고 현실적인 경제적 지원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창원지검 통영지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지검 통영지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sea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17 11:2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