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공항서 붙잡힌 외국인 취업 브로커…차량에 모의권총 소지

붙잡힌 외국인 취업 알선 브로커
붙잡힌 외국인 취업 알선 브로커(서울=연합뉴스) 법무부 인천공항출입국관리사무소는 지난 14일 외국인 취업 알선 브로커이자 불법 체류 중인 카자흐스탄인 A 씨를 검거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은 A 씨가 붙잡힌 직후의 모습. 2018.4.17 [법무부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국내에 불법 체류하면서 외국인 취업알선 브로커로 활동해온 카자흐스탄인이 모의 권총을 소지한 채로 공항에 외국인을 마중 나갔다가 붙잡혔다.

법무부 인천공항출입국관리사무소는 지난 14일 오전 10시 40분께 인천국제공항에서 A(54) 씨를 검거해 조사과에서 보호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비자 없이 입국한 A 씨는 체류할 수 있는 기간이 30일인데도 2015년부터 2년 10개월가량 국내에 머물러왔다. A씨는 또 무면허 운전을 하며 불법으로 취업 알선을 해온 것으로 조사됐다.

출입국관리사무소는 A 씨가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는 카자흐스탄인 7명을 맞으러 공항에 접근한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현장에서 붙잡았다. 이 과정에서 A 씨는 차량 글로브 박스에서 모의 권총을 꺼내려고 시도하다가 직원들에게 제압당했다.

출입국관리사무소는 A 씨와 만나기로 했던 카자흐스탄인들이 관광비자로 입국해 불법 취업하려 한 것으로 보고 입국 불허 조치하고, A 씨의 혐의와 모의 권총 소지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A 씨는 출입국관리사무소 조사에서 "며칠 전 일하던 중 우연히 모의 권총을 발견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출입국관리사무소는 A 씨를 조사한 뒤 강제 퇴거할지 형사 입건해 국내에서 수사를 받게 할지 결정할 예정이다.

jae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17 10: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