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사 직원 8천명 직접고용…"노조활동 보장"(종합2보)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서울=연합뉴스) 17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삼성전자서비스지회 나두식 지회장(왼쪽)과 삼성전자서비스 최우수 대표이사가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 합의서에 서명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노조와 전격 합의…협력사 대표와 세부 방안 협의키로
직원수 1천200여명에서 1만명 육박…'실적·고용 부담 자초' 지적도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정성호 기자 = 삼성전자서비스가 협력업체 직원 약 8천명을 직접 채용하기로 했다.

현재 직원수 1천200명의 약 7배에 해당하는 직원을 한 번에 채용하는 셈으로, 특히 노조활동도 보장하겠다고 밝히면서 삼성의 '무노조 경영' 기조에 변화가 생기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삼성전자서비스는 17일 진행된 전국금속노조와의 막후 협상을 통해 이런 방안에 합의했다면서 "90여개 협력사에서 8천명 안팎의 직원을 직접 고용하는 파격적인 조치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자회사를 설립해 협력사 직원들을 정규직으로 채용하는 기존의 방식과는 달리 직접 고용으로 전환하는 것이어서 업계에서도 상당히 이례적인 것으로 받아들여졌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이날 합의로 현재 운영 중인 협력사와의 서비스 위탁계약 해지가 불가피해짐에 따라 협력사 대표들과 대화를 통해 보상 방안을 협의한다는 계획이다.

삼성,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
삼성,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서울=연합뉴스) 17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삼성전자서비스지회 조병훈 사무장(왼쪽부터), 곽형수 수석부지회장, 나두식 지회장, 삼성전자서비스 최우수 대표이사, 최평석 전무가 협력업체 직원 직접 고용에 합의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아울러 노조 및 이해 당사자들과 직접 고용에 따른 세부 내용에 대한 협의도 시작하기로 했다.

이날 합의에 따라 삼성전자[005930] 제품에 대한 서비스업무 절차는 기존 '삼성전자-삼성전자서비스-협력사' 구조에서 '삼성전자-삼성전자서비스'로 단순화된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앞으로 합법적인 노조 활동을 보장하는 한편 노사 양측이 갈등 관계를 해소하고 미래지향적인 회사 발전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면서 "협력사 직원들이 직접 고용되면 고용의 질이 개선되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최근 몇 년간 협력사 직원들의 처우 개선을 주장해온 노조의 요구를 전격적으로 받아들인 것이라고 삼성은 강조했다.

특히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사 직원들이 '직접 업무 지시를 받고 있으므로 우리도 삼성전자서비스 직원이다'는 취지로 최근 제기한 근로자 지위 확인 소송에서 졌음에도 직접 고용을 결정함으로써 갈등으로 치닫던 노사 관계도 개선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삼성전자서비스 [연합뉴스TV 제공]
삼성전자서비스 [연합뉴스TV 제공]

재계 일각에서는 이번 합의에 대해 최근 검찰이 삼성의 '노조 와해' 문건 수사를 벌이는 데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뇌물 혐의 소송이 진행 중인 상황 등을 감안한 게 아니냐는 해석을 내놨다.

업계 관계자는 "이번 결정은 인사, 재무와 직접적인 연관이 있는 사안이기 때문에 이 부회장에게 보고됐을 것"이라면서 "동반성장, 사회화합을 추구하는 최근 사회 분위기가 압박으로 작용한 게 아니겠느냐"고 말했다.

그러나 다른 한편에서는 이번 결정으로 인해 사측이 떠안을 부담이 만만치 않을 것이라는 지적도 나왔다.

일시에 직원이 8천명이나 늘어나면서 인건비 등 고용 관리 측면에서 부담이 생기는 것은 물론이고 기존의 협력사 경쟁체제가 사라지면서 서비스의 질이 떨어질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것이다.

또 '노조활동 보장'을 명시적으로 강조하면서 다른 관계사로도 영향이 미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17 16: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