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S전선아시아, 싱가포르 전력청에 케이블 2년간 독점공급

총 계약금액 724억원…작년 매출의 18% 규모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S전선아시아[229640]는 베트남 자회사인 'LS[006260]-VINA'가 오는 6월부터 싱가포르 전력청에 22㎸ 케이블을 2년간 독점 공급하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총 계약금액은 6천700만 달러(약 724억원)로, 지난해 LS전선아시아 매출(4천37억원)의 약 18%에 해당하는 수치다. 특히 이는 베트남 전력케이블 수출 사상 최대 규모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번 공급 제품은 싱가포르 전역의 공장과 빌딩 지역으로 전력을 공급하는 노후 케이블의 교체용으로 사용된다.

LS전선아시아 관계자는 "품질을 중시하는 싱가포르 시장에서 기술력과 가격 경쟁력을 바탕으로 장기 독점 공급권을 따낼 수 있었다"면서 "올해 해외 수주 증가와 구리 가격 상승 등에 힘입어 매출이 작년보다 20%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26 08:1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