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국가방위 개선대책 결정"

노동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연 김정은
노동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연 김정은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은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주재한 가운데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1차 확대회의가 열렸다고 18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김정은 참석…당 중앙군사위원 교체 등 軍 고위간부 인사도 단행

(서울=연합뉴스) 지성림 기자 = 북한은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주재한 가운데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1차 확대회의를 열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8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확대회의를 지도하셨다"며 "확대회의에서는 혁명발전의 요구와 현시기 인민군대의 실태를 종합적으로 분석한 데 기초하여 혁명적 당군을 군사정치적으로 더욱 강화하고 국가방위사업 전반에서 개선을 가져오기 위한 일련의 조직적 대책들이 토의·결정되었다"라고 전했다.

이번 회의에서 결정된 '혁명발전의 요구에 맞게 국가방위사업의 개선을 위한 대책'과 관련해 북한이 판문점 선언에서 '완전한 비핵화'를 약속한 상황에서 핵무기 폐기를 염두에 둔 새로운 국방 정책을 채택한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된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이 "혁명무력에 대한 당의 유일적 영군체계를 더욱 철저히 세우고 혁명적 군풍을 확립할 데 대한 문제, 당이 밝혀준 훈련혁명 방침, 사상혁명 방침, 군대 현대화 방침을 일관하게 틀어쥐고 나갈 데 대한 문제, 군인 생활을 개선할 데 대한 문제를 비롯한 군 건설과 군사 활동의 기본 방향과 방도들에 대하여 밝혀주었다"고 중앙통신이 소개했다.

회의에서는 북한군 고위간부에 대한 인사도 단행됐다.

중앙통신은 "확대회의에서는 당 중앙군사위원회 일부 위원들을 해임 및 임명, 무력기관 책임일꾼들을 해임 및 조동(전보)하고 새로운 간부들을 임명할 데 대한 조직문제(인사)가 취급되었다"고 밝혔다.

노동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연 김정은
노동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연 김정은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은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주재한 가운데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1차 확대회의가 열렸다고 18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북한군 인사와 관련해 지난해 말 군 총정치국장에서 물러난 황병서가 당연직인 당 중앙군사위원에서도 물러나고 그 자리에 후임인 김정각 총정치국장이 임명됐을 것으로 보인다.

또 '무력기관 책임일꾼'을 해임하거나 전보시켰다는 발표로 미뤄 리명수 군 총참모장이나 박영식 인민무력상의 거취 문제가 결정됐을 가능성도 있다.

한편 이번 당 중앙군사위 회의는 2016년 5월 노동당 7차 대회 이후 처음으로 열렸다.

당 중앙군사위는 당 대회와 당 대회 사이에 군사 분야 모든 사업을 지도하는 기관으로 기본적인 군사정책이나 전략수립을 담당한다.

yooni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06:5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