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출자기관 배당금 1조8천억원 국고수납…2천500억원↑

전체 36개 기관 중 11개 기관 미배당…7개는 순손실·4개는 손실 보전

(세종=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정부는 36개 출자기관 중 25개 기관으로부터 받은 배당금 1조8천60억원을 국고로 수납했다고 18일 밝혔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기관별 정부 배당액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4천725억원으로 가장 많고 한국토지주택공사 4천681억원, 중소기업은행 2천67억원, 한국산업은행 1천471억원, 주택도시보증공사 1천25억원, 한국전력공사 923억원 등의 순이었다.

정부가 출자기관으로부터 받은 배당금은 지난해 1조5천562억원보다 2천498억원(16.1%) 늘었다.

25개 기관은 작년에 8조9천26억원의 순이익을 냈다.

이들 기관의 배당성향(배당금÷순이익)의 산술평균은 34.98%로 작년(31.98%)보다 약 3%포인트(p) 높아졌다.

기획재정부
기획재정부

올해 배당하지 않기로 한 정부 출자기관은 11개이다.

이 가운데 한국가스공사[036460], 한국광물자원공사, 한국석유공사, 한국철도공사,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대한석탄공사 등 7개 기관은 작년에 순손실을 기록했다.

한국수자원공사, 서울신문사, 여수광양항만공사, 공항철도주식회사 등 나머지 4개 기관은 이월 결손 보전을 위해 배당하지 않았다.

정부가 수납한 배당금을 소관·회계별로는 구분하면 기재부 소관 일반회계가 8천622억원, 주무부처 소관 특별회계·기금이 9천438억원이다.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09: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