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조문객 가장해 상주 차에서 부의금 4천여만원 슬쩍

달성경찰서 로고
달성경찰서 로고[연합뉴스 DB]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 달성경찰서는 18일 모르는 사람의 장지에서 조문객 행세를 하며 부의금 수천만원을 훔친 혐의(절도)로 A(57)씨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 4일 오전 11시 10분께 대구시 달성군 한 야산에서 장례를 치르던 상주 B(60)씨가 승용차에 둔 부의금 4천10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이날 등산을 하러 나섰다가 야산 인근에서 장의 행렬을 보고 뒤따라갔다. 유족들에게 접근해 고인과 잘 아는 사이인 것처럼 속이며 막걸리를 얻어먹는 등 태연하게 조문객으로 행동했다.

이후 유족들이 안장하는 사이 잠겨 있지 않은 B씨 차로 가 조수석 가방에 있던 현금을 비닐봉지에 담아 달아났다.

나중에 B씨가 도난 신고를 했지만 이때까지도 A씨가 범인인 줄은 생각지 못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이 장례 과정을 되짚어 보며 주변 CCTV를 분석한 끝에 A씨를 용의자로 지목하고 탐문 수사를 벌여 지난 11일 달서구 상가 주변에서 붙잡았다.

경찰은 "A씨가 붙잡힌 후에도 계속 범행을 부인하다 결국 자백했지만 500만원만 회수돼 돈 사용처 등을 추궁하고 있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09:1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