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9세 여성 "미국 간 전 남친 야구선수가 날 때렸다" 고소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 중부경찰서는 18일 미국에서 활동 중인 야구선수 A씨(19)에게 맞았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데이트 폭력(PG)
데이트 폭력(PG)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말 서울의 한 경찰서에 여성 B씨(19)가 남자친구였던 A씨에게 폭행을 당했다며 고소장을 제출했고 최근에 사건 발생지인 대구로 사건이 넘어왔다.

고소장에는 지난해 12월 31일 오후 대구 도심인 동성로에서 A씨가 자신에게 소리를 지르며 하체를 발로 차고 주먹으로 어깨 등을 때렸다는 내용이 적혀 있다고 경찰은 밝혔다.

고소인 B씨는 1차 조사를 받았고 피고소인인 A씨는 미국에 있어 조사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

경찰은 A씨 가족 등을 통해 A씨 귀국을 종용하고 있다.

A씨는 대구 출신으로 청소년 국가대표로 활약하기도 했으며 현재 미국 메이저리그 팀에 입단해 있다.

yongm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09:2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