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로템,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10량 사업 수주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현대로템[064350]은 방글라데시 철도청으로부터 총 410억원 규모의 디젤전기기관차 10량 사업을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디젤전기기관차는 디젤 엔진으로 발전기를 구동해 생성된 전기를 모터로 보내 추진력을 얻는 기관차로, 전차선이 없는 선로에서도 운행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이번에 현대로템이 수주한 디젤전기기관차는 창원공장에서 10량 모두 제작돼 2020년까지 전량 납품될 예정이다.

납품된 차량은 방글라데시 다카∼치타공 노선에 투입돼 여객·화물열차를 수송하게 된다.

해당 차량은 미국의 디젤전기기관차 엔진 제작사 EMD와의 기술 협력을 통해 동력(2천200마력)이 기존 차량 대비 565마력 높아졌고, 안정성과 화재 예방 성능이 강화됐다.

현대로템은 이번에 중국, 스페인 등 주요 글로벌 철도제작 기업들을 제치고 사업을 수주했다.

이는 기존에 방글라데시에 납품한 디젤전기기관차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았기 때문이라는 게 현대로템의 설명이다.

현대로템은 방글라데시에서 이번 디젤전기기관차 10량을 포함해 총 343량 규모의 수주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방글라데시 철도시장 점유율은 디젤전기기관차의 경우 약 17%, 전체 철도 차량은 약 23%로 경쟁사 대비 높은 편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이번 디젤전기기관차 납품 실적을 바탕으로 향후 방글라데시에서 이뤄질 입찰에서 더욱 유리한 위치를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로템이 납품한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모습
현대로템이 납품한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모습[현대로템 제공]

br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09: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