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생활 속 주치의…영동군 모바일 헬스케어 '성과'

(영동=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충북 영동군 보건소가 추진하는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이 생활 속 주치의로 주목받고 있다.

18일 군 보건소에 따르면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은 보건소 의료진 방문 없이 스마트폰 앱 등으로 맞춤형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다.

혈압·혈당·중성지방·콜레스테롤 등 건강위험 요인이 있는 잠재적 만성 질환자에게 의사와 간호사, 영양사, 운동 전문가 등으로 꾸려진 전담팀이 체계적인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보건소는 지난해 90명의 주민을 대상으로 이 사업을 시작했다. 1년간 식사와 운동 행태 등을 꼼꼼히 관리해준 결과 48%의 건강 지표가 개선됐고, 46%는 위험요인이 1종 이상 줄었다.

이는 전국에서도 주목 받는 성공 사례다.

영동군 보건소는 이런 성과에 힘 입어 최근 열린 지역사회 통합 건강증진 사업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정문희 보건소장은 "지난해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도 70명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bgi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11:5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