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금감원장 "삼바 조치 공개 금융위와 교감 시도 있었다"(종합)

윤석헌 금감위 감독 방향 설명
윤석헌 금감위 감독 방향 설명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감독자문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향후 금융감독 방향을 밝히는 인사말을 하고 있다. hkmpooh@yna.co.kr
"분식회계 충분히 검토…감리위 지켜봐야"

윤석헌, 금융감독 자문위 전체회의 입장
윤석헌, 금융감독 자문위 전체회의 입장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감독자문위원회 전체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2018.5.18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박의래 기자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8일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 분식회계 논란과 관련해 감리위원회 분석과 평가를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다.

윤 원장은 이날 은행회관에서 열린 '2018년 금융감독자문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기자들과 만나 "금감원도 나름대로 충분히 검토했고 그 결과로 여기까지 왔다"며 "감리위 쪽에 자료를 넘겼으니 그쪽에서 (평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윤 원장은 바이오젠이 삼성바이오에피스에 대한 주식매수청구권(콜옵션) 행사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공시된 데 대해선 "제가 말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며 "감리위가 평가할 것"이라고 답했다.

또 금감원의 조치사전통지 공개에 대해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책임을 묻겠다는 입장을 밝힌 데 대해선 "그건 그쪽 생각이고 저희는 나름대로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금감원이 조치사전통지 공개를) 내부적으로 충분히 검토한 것 같고 금융위와 교감도 시도했던 것으로 보고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 원장은 삼성물산[028260]에 대한 감리가 삼성바이오로직스 압박을 위한 수단이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는 "직접 연관이 있다고 보기 어렵다"고 부인했다.

그는 금융행정혁신위원장 시절 초대형 투자은행(IB)에 대해 다소 부정적인 입장을 보인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절대로 IB 육성에 반대한 적이 없다"며 "당연히 자본시장을 육성해야 하고 그걸 끌고 가기 위해 IB를 육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만 "다소 간접금융으로 경도돼 있어 가급적이면 직접금융 방식을 활성화하는 쪽으로 정책이 가는 게 옳지 않겠나 말했던 것"이라고 해명했다.

그는 NH투자증권[005940]의 초대형 IB 심사와 관련해 "잘 진행되고 있다"며 "그것에 대해 결론을 말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다.

NH투자증권의 단기금융업 인가 안건은 오는 23일 예정된 증권선물위원회에 상정될 가능성이 점쳐진다. 윤석헌 금감원장 "삼바 조치 공개 금융위와 교감 시도 있었다"[https://youtu.be/-ISsBIMmNss]

kak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14:2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