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순창군 분말 블루베리 막걸리 개발 …해외바이어 큰 호응

(순창=연합뉴스) 이윤승 기자 = 전북 순창군이 분말 형태의 블루베리 막걸리를 개발했다.

순창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이 개발한 블루베리 막걸리 [순창군제공 = 연합뉴스]
순창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이 개발한 블루베리 막걸리 [순창군제공 = 연합뉴스]

순창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이 향토 건강식품 명품화 사업을 통해 최근 개발한 블루베리 막걸리는 언제 어디서나 분말 막걸리에 물을 붓고 하루 정도를 발효시키면 유산균이 풍부한 생막걸리를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블루베리 분말에 탄산 발효기술을 적용해 막걸리의 청량감을 높여 젊은층의 취향을 맞췄다.

기존 막걸리의 유통기한은 1주일 정도로 짧지만, 이 막걸리는 분말 형태로 만들어져 장기 보관이 가능하다.

유통기간이 짧아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막걸리를 대체해 수출 주력상품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크다.

이 막걸리는 순창에서 생산된 쌀과 듀크 품종의 블루베리를 사용했고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이 보유하고 있는 효모를 활용해 개발했다.

최근 서울 킨텍스에서 열린 서울 국제식품산업대전에 출품돼 국내는 물론 해외바이어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군은 시제품이 국제식품산업대전에서 좋은 반응을 얻음에 따라 시장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하고 상품화에 나설 계획이다.

개발에 참여한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연구원은 "블루베리 등 순창 향토 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개발, 상품화해 농산물 판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lov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14:2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