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오거돈 후보 캠프에 '부산영화특별위원회' 출범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오거돈 부산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안에 부산영화특별위원회가 출범했다.

부산영화특위는 18일 오후 3시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열고 활동에 들어갔다.

공동위원장은 김상화 영화네트워크부산 상임이사, 김휘 영화감독, 주유신 영산대 교수가 맡았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전재수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명박, 박근혜 정권은 블랙리스트로 문화예술계를 쑥대밭으로 만들었고 그 아픔을 가장 많이 겪은 곳이 영화계"라며 "'다이빙벨' 사태로 타격을 받은 부산국제영화제와 부산의 영화계는 이제 제자리를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영화제 조직위와 부산시민들이 동의해 주신다면 남북평화와 번영시대를 맞아 부산국제영화제에 북한의 예술영화도 초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위는 앞으로 부산국제영화제의 정상화와 독립성 확보, 가칭 부산영화영상진흥원 설립, 서부산 영상미디어센터 설치 등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부산영화 다시 살리자"
"부산영화 다시 살리자"오거돈 후보 캠프 내에 영화감독, 영화전공 교수, 웹툰 작가 등이 참가하는 부산영화특별위원회가 18일 출범했다. 참가 인사들이 기자회견 후 사진을 찍고 있다. [오거돈 후보 캠프 제공=연합뉴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16:0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