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미국의 對이란 제재복원 대책회의…'예외인정' 모색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 미국의 對이란 제재복원 대책회의…'예외인정' 모색

외교부
외교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정부는 18일 윤강현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 주재로 관계부처 대책회의를 열고 미국의 이란 핵합의(JCPOA) 탈퇴 이후 대 이란 제재복원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기획재정부, 외교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관계관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미국의 이란 핵합의 탈퇴(5월 8일) 및 대 이란 양자제재 복원과 관련해 향후 유예기간(180일) 동안 제재 예외국으로 인정받기 위한 원유수입 감축 계획안 수립, 대미 협의 시기 및 방향 등에 대해 협의했다.

앞서 외교부는 지난 17일 국내 관계부처 간 입장 조율 및 미국 측과의 협의 계획 수립을 위해 윤강현 조정관을 대표로 하는 내부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다.

외교부는 "우리 정부는 미국 측의 향후 조치가 우리 경제 및 이란과 거래하는 우리 기업들에 미치는 영향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계부처 간 긴밀한 협력 하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8 17:5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