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엄지족' 기록 새로 썼다…모바일쇼핑 비중 61.6% 역대최고

사드 여파 가셔 중국인 관광객 회복…화장품 온라인판매 38% '껑충'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어디서든 쇼핑할 수 있는 편리성과 스마트폰 회선 증가가 맞물리면서 온라인쇼핑 중 모바일쇼핑이 차지하는 비중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모바일쇼핑
모바일쇼핑[연합뉴스TV 제공]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여파가 가시면서 중국인 관광객이 증가해 온라인 화장품 거래도 크게 늘었다.

통계청이 4일 발표한 '4월 온라인쇼핑 동향'을 보면 올해 4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8조7천408억원을 기록했다. 1년 전보다 22.0% 늘었다.

상품군별 거래액을 보면 화장품이 1년 전보다 38.3% 늘었다. 이는 다시 증가하기 시작한 중국인 관광객 덕에 온라인 면세점 거래가 늘었기 때문이다.

작년 3월 15일 한한령(限韓令·한류 제한령)이 내려진 직후 4월 중국인 관광객은 15만8천784명을 기록했다. 하지만 올해 4월은 78.6% 증가한 28만3천533명을 기록했다.

음식서비스도 배달서비스 개선과 할인판촉 제공의 영향으로 1년 전보다 73.2%나 증가했다.

아울러 미세먼지 탓에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 등에서 판매가 증가해 가전·전자·통신기기 거래액은 1년 전보다 31.3% 늘었다.

해외여행 등 여행객이 늘면서 여행 및 교통서비스도 1년 전보다 17.2% 증가했다.

지난 4월말 한 면세점의 모습
지난 4월말 한 면세점의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상품군별 거래액 구성비를 보면 여행 및 교통서비스(13.6%), 의복(11.4%), 가전·전자·통신기기(10.7%), 음·식료품(8.8%), 화장품(8.5%) 순이었다.

1년 전과 비교하면 음식서비스(1.3%포인트), 화장품(1.0%포인트)에서 비중이 확대됐지만 의복(-1.2%포인트), 여행 및 교통서비스(-0.6%포인트) 등은 축소됐다.

온라인쇼핑 중 스마트폰 등을 사용한 모바일쇼핑 거래액을 따로 보면 4월 5조3천837억원을 기록해 1년 전보다 33.6% 늘었다.

전체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 비중은 61.6%로 1년 전과 비교해 5.3%포인트상승했다.

이러한 모바일쇼핑 비중은 종전 최대 기록인 작년 12월(60.7%)보다 0.9%포인트 웃도는 수치로, 새 기록을 썼다.

통계청 관계자는 "스마트폰 회선 수가 작년 4월 4천719만1천245개에서 올해 4월 4천961만4천540개로 5.1% 늘며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며 "편리성에 더해 스마트폰 이용자 수가 늘면서 '엄지족'의 비중도 역대 최고를 기록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 비중이 높은 상품군은 음식서비스(86.3%), e쿠폰서비스(84.1%), 아동·유아용품(75.1%) 순이었다.

취급상품 범위별 거래액을 보면 여러 종류 상품을 파는 '종합몰' 거래액은 1년 전보다 22.6% 증가한 6조307억원을 기록했다. 특정 종류 상품만 거래하는 '전문몰'은 2조7천101억원으로 20.5% 늘었다.

온라인몰은 19.8% 증가한 5조7천213억원을, 온·오프라인병행몰은 26.5% 증가한 3조195억원의 거래액을 각각 나타냈다.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04 12: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