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복합문화공원' 청주 밀레니엄타운 개발 시작…시공사 선정

총 58만㎡에 해양과학관·스포츠센터·뷰티메디컬센터 등 건립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개발계획 수립 후 20년째 허허벌판인 청주 밀레니엄타운 개발이 시작됐다.

청주시에 따르면 충북개발공사는 14일 진천 소재 '토담'을 밀레니엄타운 개발사업 시공사로 선정했다.

충북개발공사는 이달 중 토목공사를 시작해 내년 하반기 가족공원 일부를 개장하고 2020년 밀레니엄타운 개발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개발 면적은 58만6천482㎡, 사업비는 2천566억원이다.

이곳에는 가족공원과 실내빙상장, 해양과학관, 다목적 스포츠센터, 학생교육문화원 등 공익시설(32만6천㎡, 56%)이 들어선다.

또 뷰티·메디컬특화센터, 교육체험시설, 상업시설, 관광숙박시설, 복합엔터테인먼트 등 수익시설(26만㎡, 44%)이 조성된다.

개발공사는 전체 면적의 94%(55만2천29㎡)를 취득했으며 43필지 2만4천882㎡에 대해서는 수용 절차를 밟고 있다.

청주시 관계자는 "밀레니엄타운이 문화·휴식·교육기능이 어우러진 가족공원,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명품단지로 탄생할 것"이라고 말했다.

k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2: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