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플랜코리아,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베트남' 성과 발표회 개최

▲ 국제 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플랜코리아는 지난 12일 베트남 낌리엔 호텔에서 IBS(Inclusive Business Solution·포용적 비즈니스 프로그램)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베트남'의 성과발표 행사를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2015년부터 베트남에서 진행된 IBS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베트남' 사업 성과와 교훈을 종합하고, 드림센터 직업교육 모델을 널리 전파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베트남 정부 기관(건설부·노동보훈사회부·하노이인민위원회 포함)과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코이카 베트남, 현대자동차, 현대건설, 플랜 인터내셔널 및 기타 NGO, 베트남 직업훈련학교, VTV 채널 등 베트남 미디어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하노이공업전문대학 총장 환영사를 시작으로 학생 대표 및 건설공업대학 총장의 사업 성공 사례 발표와 함께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현대차, 현대건설, 코이카, 플랜 인터내셔널에게 감사패를 전달하는 시간도 가졌다.

해당 프로젝트는 교육 불균형 해소 및 안정적 일자리 창출 등 저개발 국가에 대한 적극적 지원을 통해 청소년들의 꿈을 실현하는데 필요한 도움을 주기 위해 플랜코리아와 현대차, 현대건설, 코이카, 플랜베트남, 하노이공업전문대학, 건설공업대학 등이 함께한 민관협력사업(PPP·Public Private Partnership)이다.

플랜코리아는 참여 단체 및 기업과 함께 하노이 지역에서 2015년 7월부터 이달까지 '청소년 역량 강화를 위한 직업 기술 교육'을 통해 실습실 개보수를 통한 교육환경을 개선해 올해 5월 기준으로 자동차 정비 18개월 과정 108명, 자동차 차체 및 도색 단기 과정 34명, 플랜트 건설배관 18개월 과정 124명, 배관 및 용접 단기 과정 118명이 교육을 받았다.

이 가운데 164명이 교육을 수료해 110명이 취업에 성공했으며, 실습 중심의 건설 및 산업안전 과정을 총 1천698명에게 제공해 현장에서 안전을 우선하여 산업 재해를 예방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고 플랜코리아는 자평했다.

사업 내용은 실습실 개보수 및 기자재·실습 교구 지원, 교사 및 관계자 대상 교육, 시장 조사 및 교과과정 개정, 학생 대상 교육 지원, 수료 학생 대상 취업 연계 서비스 지원(멘토링 및 인턴십 포함), 운영위원회 설립 및 운영, 산학 협력 구축 등이다.

하노이 공업전문대학 학생은 "교육에 참여해 현장에서 필요한 기술을 접할 수 있어 일자리를 구하는 폭이 넓어졌다"며 사업을 평가했으며, 플랜코리아 관계자는 "3년 간 펼친 이번 사업을 통해 베트남 청소년들이 더 나은 교육환경에서 직업기술 교육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3:5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