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폼페이오 "비핵화 주도해달라"…文 "대북 적극 소통으로 선순환"(종합2보)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의견 나누는 문 대통령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의견 나누는 문 대통령(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나 북미회담과 관련한 대화를 나누고 있다. scoop@yna.co.kr
폼페이오 접견한 文 "한국민 북미회담 적극 지지…저평가는 민심 동떨어져"
폼페이오 "김정은 비핵화 의지 확인, 굉장히 빨리 이루고 싶어 해"
"신속한 비핵화" 공감…한국전쟁 전사자 남북미 유해발굴 공동작업 추진키로

문 대통령,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접견
문 대통령,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접견(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18.6.14
scoop@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일부 전문가들이 북미정상회담 결과를 낮게 평가하는 것은 민심의 평가와는 동떨어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접견한 자리에서 "북한이 핵과 미사일을 사용할 경우 가장 큰 피해를 입는 것은 한국 국민인데 그런 한국 국민이 북미회담의 결과에 대해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있다"고 전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이에 폼페이오 장관은 "싱가포르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의지를 다시 한 번 확인했다"며 그 의지에 대해 굉장히 빠르게 크게 뭔가를 이뤄내고 싶어하는 것으로 적극적으로 평가했다고 김 대변인은 밝혔다.

폼페이오 발언듣는 문 대통령
폼페이오 발언듣는 문 대통령(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나 북미회담과 관련한 대화를 나누고 있다. scoop@yna.co.kr

문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은 북미정상회담 합의를 신속하고 완전히 이행하는 게 중요하다는 데 뜻을 모으고 이를 위한 한미공조체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 비핵화 과정에서 문 대통령이 주도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요청하면서 "김 위원장과 문 대통령의 관계가 돈독하기 때문에 북한 비핵화와 남북관계 발전과정에서 문 대통령이 김 위원장과 긴밀히 협의해달라"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이 언급한 '주도적 역할'의 의미와 관련해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을 만나 "북한이 비핵화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예상되는 여러 과제에 대해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보다 긴밀히 소통하고 협의하는 게 좋겠다는 취지였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남북·북미 관계가 선순환하며 발전할 수 있도록 확실한 비핵화를 조기에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대화
문 대통령,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대화(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나 북미회담과 관련한 대화를 나누고 있다. scoop@yna.co.kr

아울러 문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은 한국전쟁 기간의 전사자 유해발굴 송환에 남북미가 공동작업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김 대변인은 설명했다.

문 대통령과 폼페이오 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 직후 기자회견에서 '한미연합군사훈련을 중단할 수 있다'는 취지의 언급을 한 후 제기된 논란을 비롯해 주한미군 주둔 문제와 관련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청와대는 이날 오후 문 대통령 주재로 열리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 이후 이 문제들과 관련한 입장을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접견에서 남북미 정상이 함께 종전선언을 하는 문제와 관련한 언급은 없었다고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전했다. 북일 관계와 관련한 논의도 있었으나 일본인 납치자 문제와 관련한 논의는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5:2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