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기견과 공원 산책하며 입양 생각해보세요"

월드컵공원·경의선숲길서 '유기견과 함께하는 행복한 산책'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시가 시민이 유기견과 공원에서 산책을 해보며 입양상담을 하고 원하면 입양까지 할 수 있는 '유기견과 함께하는 행복한 산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16일부터 11월까지 월드컵공원 반려견놀이터(매월 2·3째 주 토요일 낮 12시)와 경의선 숲길공원(매월 4째 주 토요일 낮 12시)에서 17차례 진행되며, 자원봉사자가 동행해 유기견과의 산책을 도와주고 산책 후 유기견 입양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시민단체 '팅커벨프로젝트', '동물과 함께 행복한 세상'이 참여한다.

누구나 현장에서 신청해 참여할 수 있으며, 별도 참가비는 없다.

다만, 유기견을 입양할 경우 동물등록 등 소정 비용(10만~15만 원)을 이번 프로그램을 함께하는 시민단체에 기부하면 된다. 이 비용은 유기 동물을 구조하고 치료하는 데 전액 사용할 예정이다.

매회 산책행사에 참여하는 유기견은 10여 마리로, 사전에 건강 검진과 예방 접종을 모두 마쳐 건강한 상태로 관리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새로운 가족에게 입양되는 유기견은 중성화 수술과 동물 등록도 지원한다.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5 06: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