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로7017에서 청파서계 봉제의류·염천교 수제화 판매행사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청파서계 봉제의류' '염천교 수제화'를 아시나요?"

서울시는 15일부터 7월 22일까지 5주 동안 서울로7017 목련마당에서 '청파서계 봉제'에서 만든 의류와 '염천교 수제화'를 판매하는 '서울로 맞춤, 뜻밖에 멋쟁이' 팝업 스토어를 연다고 15일 밝혔다.

일요일~목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금요일~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 열리는 이 행사는 도심제조산업의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숙명여대의 청년 디자이너와 청파서계 봉제업체가 함께 만든 의류 브랜드 '이음'(eeum)에서 제작한 의류와 염천교 제화거리 상인들이 만들고 추천하는 수제화를 판매한다. 5만~12만원대 의류 39종과 10만~15만 원대 수제화 40여 종이다.

청파서계 봉제 산업은 1960년대부터 남대문 시장을 중심으로 명동 고급의류 등 디자이너 중심의 우수기술 의류제품을 생산했다.

염천교 수제화 거리는 100년 역사를 지닌 우리나라 대표 수제화 거리이자 최초의 수제화 거리로 2013년 서울미래유산으로도 선정됐다.

이 행사에서는 경력 40년 이상 수제화 장인들의 구두 제작 시연도 매주 금, 토요일 2시간 동안 펼쳐진다.

헌 구두를 기부하고 수제화를 구매할 때 10%를 할인해주는 '헌 신 줄게, 새 신 다오' 할인 프로모션과 시민이 직접 수제화 디자인을 체험하고 전시하는 '나만의 수제화 드로인 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운영된다.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5 06: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