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월드컵] 사우디 감독 "창피하다"…러시아 공격수 "너무 많이 넣었다"

사우디아라비아 피치 감독 [EPA=연합뉴스]
사우디아라비아 피치 감독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축구대회 개막전에서 홈 팀 러시아에 0-5로 참패한 사우디아라비아 대표팀의 감독이 "창피하다"고 고개를 떨어뜨렸다.

아르헨티나 출신 후안 안토니오 피치 사우디 감독은 15일 러시아월드컵 A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대패한 뒤 "러시아 대표팀이 우리를 놀라게 할만한 일을 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그들은 큰 노력을 들이지 않고도 이겼고, 우리 팀의 형편없는 경기가 결과를 설명한다"고 비난의 화살을 사우디 선수들에게 돌렸다.

사우디는 전반에 2골, 후반에 3골을 허용하고 무참하게 무릎을 꿇었다.

피치 감독은 "이런 결과는 월드컵에서 자주 일어나는 게 아니다"면서 "우리는 수치스러운 상황에서 빨리 벗어나야 하고 우리 선수들을 믿기에 다음 경기에선 나아진 경기력을 보일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사우디는 12년 만에 월드컵 본선행을 이끈 네덜란드 출신 명장 베르트 판마르베이크 감독을 지난해 9월 경질했다. 재계약 협상 중 이견을 좁히지 못해 그의 후임으로 아르헨티나 출신 에드가르도 바우사 감독을 선임했다.

그랬다가 바우사 감독을 2개월 만에 또 해임하고 세 번째로 찾은 감독이 피치다.

오는 20일 우루과이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도 피치 감독이 반격하지 못한다면 대회 중 해고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왔다.

사우디는 1998년 프랑스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에서 프랑스에 0-4로 패해 16강 진출에 실패하자 경기 직후 카를루스 아우베르투 파헤이라 감독을 곧장 경질한 적이 있다.

3-0으로 달아나는 러시아 주바의 골 [EPA=연합뉴스]
3-0으로 달아나는 러시아 주바의 골 [EPA=연합뉴스]

부끄러운 결과에 몸 둘 바를 모르는 사우디와 달리 러시아는 안방에서 대승을 거둬 크게 고무됐다.

이타르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공격수 아르툠 주바는 경기 후 "골을 너무 많이 넣고 이겼다"면서 "우리가 경기에서 모든 것을 완벽하게 펼쳤기에 너무나 행복하다"고 기뻐했다.

러시아가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는 피치 감독의 말과 달리 주바는 사우디 수비를 강하게 압박해 두 명의 중앙 수비수를 교란하는 전략이 통했다고 평했다. 주바는 후반 26분 세 번째 골을 넣어 대승에 힘을 보탰다.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5 09:3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