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CJ E&M, 디지털 콘텐츠 연간 4천편 제작

[CJ E&M 제공]
[CJ E&M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CJ E&M은 앞으로 연간 4천 편의 '디지털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작하겠다고 15일 밝혔다.

tvN의 '흥베이커리', 엠넷의 'M2', 스타일 채널의 '스튜디오 온스타일', 영화 채널의 '뭅뭅', 다이아TV의 '스튜디오 다이알' 등 디지털 전문 스튜디오를 통해 디지털 플랫폼에 최적화된 콘텐츠를 제작하겠다는 것이다.

이러한 전략은 'Z세대'로 대변되는 젊은 층의 영상 시청 행태 변화에 발맞추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방송통신위원회가 지난해 9월 발표한 'N스크린 시청행태 조사'에 따르면, 1개월 내 한 번이라도 스마트폰을 이용해 영상을 시청한 '순이용자비율'은 94.38%였다. 모든 연령대에서 90% 이상의 높은 영상 이용률을 보였으며, 특히 13~19세 이용률이 96.34%로 가장 높았다. 13~19세는 동영상 이용시간이 월평균 726.84분으로, 전체 스마트폰 이용 비율의 10.36%를 동영상 시청에 할애했다.

CJ E&M은 tvN 예능들을 디지털 채널에 맞게 변주해 선보이는 '흥베이커리'는 이미 구독자가 280만 명에 달하는 등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향후 CJ오쇼핑과 합병을 통해 커머스 역량까지 결합하면 광고, 커머스 등으로 수익 모델이 다변화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5 10:0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