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반도체가 이끄는 성장…제조업 영업이익률 역대 최고

[그래픽] 제조업 영업이익률 역대 최고
[그래픽] 제조업 영업이익률 역대 최고
반도체 빼면 전 산업 영업이익률 7.4%→5.3%로 하락
車 구조조정 직격탄…중소기업 매출 '뒷걸음질'

반도체
반도체[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올해 1분기 반도체 호조에 힘입어 제조업체 영업이익률이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자동차 구조조정 직격탄을 맞은 중소기업은 영업이익률, 매출이 모두 움츠러들었다.

한국은행이 15일 발표한 '2018년 1분기 기업경영분석'을 보면 올해 1분기 외부감사대상 법인기업의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7.4%였다.

한은은 자산규모 120억원 이상 등의 요건을 충족해 '주식회사의 외부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외부감사인에게 회계감사를 받아야 하는 외감기업 3천324개를 대상으로 분석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작년 1분기 7.1%에서 3분기 7.6%까지 상승하다가 4분기 6.1%로 떨어졌지만 다시 7%대를 회복했다.

제조업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8.8%로 관련 통계를 작성한 2015년 1분기 이후 사상 최고였다.

세부적으로 보면 제조업 중에선 반도체 고성능 제품 공급이 증가하며 기계·전기전자의 매출액 영업이익률이 15.4%로 역시 역대 최고였다.

반도체 의존 성장은 심화한 것으로 분석된다.

대표 반도체 제조업체인 삼성전자[005930], SK하이닉스[000660]를 빼면 전체 산업의 영업이익률이 7.4%에서 5.3%로 2.1%포인트 쪼그라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축소 폭은 작년 1분기 1.0%포인트(7.1%→6.1%)보다 확대됐다.

한은 관계자는 "전체 산업 가운데 삼성전자, 하이닉스의 영향력이 작년보다 늘었다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비제조업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작년 1분기 5.5%에서 올해 1분기 5.4%로 하락했다.

기업 규모별로 보면 대기업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7.4%에서 7.8%로 상승했으나 중소기업은 5.7%에서 5.3%로 둔화했다.

전체 산업의 매출액 세전 순이익률은 작년 1분기 8.0%에서 올해 1분기 8.2%로 개선했다.

제조업의 세전 순이익률이 작년 1분기 9.3%에서 올해 1분기 9.7%로 개선됐고 비제조업은 6.2%에서 6.0%로 둔화했다.

대기업은 8.6%에서 8.8%로, 중소기업은 5.0%에서 5.1%로 소폭 개선했다.

전체 산업의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증가율은 3.4%였다.

증가 폭은 전 분기 5.7%보다 축소했다.

제조업 매출 증가율은 전 분기 6.3%에서 3.4%로 떨어졌다. 석유제품, 반도체 가격 상승세가 둔화한 영향이 컸다.

도소매, 운수 등의 부진으로 비제조업 매출액 증가율도 3.4%로 전 분기(4.8%)보다 축소했다.

자동차 생산근로자
자동차 생산근로자[연합뉴스TV 제공]

기업 규모별로 보면 대기업은 매출이 4.4% 증가한 가운데 중소기업은 1.2% 감소했다. 중소기업 매출이 감소하기는 2016년 3분기 이후 처음이다.

한은 관계자는 "중소기업 매출 중 가장 비중이 높은 산업이 자동차 등 운송장비"라며 "GM 구조조정 등 운송장비 산업이 좋지 않아 중소기업 타격이 컸다"고 설명했다.

전체 산업의 총자산증가율(전기 대비)은 1.8%로 작년 3분기(2.1%) 이후 최고였다.

전체 산업의 부채비율은 85.8%로 조사됐다. 전 분기 84.7%보다 1.1%포인트 상승했다.

통상 기업들은 전년도 이익 잉여금 처리 방안을 3월 주주총회를 열어 결의하고 4월께 지급하는데, 1분기에는 이 같은 미지급 배당금이 부채로 잡혀 부채비율이 상승하는 경향이 있다.

차입금의존도는 같은 기간 22.5%에서 22.2%로 하락했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5 12: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